본문

국악방송의 방송프로그램은 방송통신위원회의 방송통신발전기금을 지원받아 제작되고 있습니다.

상세내용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복사하기
  • 목록으로

■ 공연일시 - 2021년 11월 25일 (목)



■ 공연장소 - 서울돈화문국악당

 

 

■ 주최, 주관 - 서울돈화문국악당


 

[공연내용]

 

 

 ‘대륙시대는 한반도 평화의 시대를 기원하는 바람으로 2019년 새롭게 구성한 서울돈화문국악당의 기획공연이다. 우리 전통의 원형을 동시대와 호흡할 수 있는 작품으로 승화시켜 대륙으로 한걸음 내딛을 수 있도록 문화의 원류를 탐구하는 프로젝트로, 2021년 대륙시대는 아시아를 관통하는 사상적 깊이를 범패를 통해 경험할 수 있는 무대를 마련했다

 이번 공연의 주제는 소리에 대한 의식으로, 다섯 명의 연주자(김윤서, 방지원, 백소망, 안장혁, 최수정)들이 음악과 소리에 대한 질문을 찾기 위해 긴 여행을 떠났다가 각자가 경험한 소리의 세계를 하나의 의식으로 모아 펼쳐낸다. 관객들에게 고요하고도 찬란한 범패를 공감각적으로 전하며 내면으로의 여행을 선사한다

 우리나라 전통 성악곡이자 불교 의식음악인 범패 중 영산대개계’, ‘보례’, ‘결계소리를 모티브로 삼았으나, 범패의 재연에 목적을 둔 것이 아닌 소리, 영상, 조명 등 다양한 무대 연출을 통해 공간의 변화를 주고, 소리의 세계로 깊이 있게 들어갈 수 있도록 색다른 감상의 시간과 내면으로 향하는 명상적 에너지를 담은 공연이다 

 

 

[프로그램] 



1. 범패를 다시 만나다

   김윤서, 방지원, 백소망, 안장혁, 최수정

 

2. 소리를 위한 의식

   김윤서방지원백소망안장혁, 최수정

 

3. 의식을 통해 소리 안에 들다

   김윤서방지원백소망안장혁, 최수정

 

4. 본격 명상음악

   김윤서방지원백소망안장혁, 최수정

 

 

 

재생 943| 등록일 2022.03.11